뉴스

한국도로공사 여자 실업테니스단

한국도로공사, 여자 실업테니스단 창단

박준용 기자
2019-02-18
카카오톡 공유하기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가 공기업으로는 처음으로 테니스단을 창단했다.
 
한국도로공사는 2월 18일 경북 김천 로제니아호텔에서 이강래 사장을 비롯해 김충섭 김천시장, 선병석 한국실업테니스연맹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여자 실업테니스팀 창단식을 열었다.
 
최종현 실업테니스연맹 전무가 지휘봉을 잡았고 전 남자 국가대표 조민혁이 플레잉 코치를 맡는다. 선수는 주장 예효정을 비롯해 올해 여고를 졸업한 박미정, 임혜영, 한희진 등 4명으로 구성됐다.
 
이번 한국도로공사 테니스팀 창단에 따라 프로 스포츠인 하이패스 배구단과 더불어 여성 스포츠 발전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래 사장은 "비인기 종목 지원 및 육성, 실업스포츠 활성화를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테니스팀을 창단하기로 했다"면서 "처음부터 큰 성과를 기대하지 않는다. 창단팀으로 멀리 보고 뚜벅뚜벅 정진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최종현 감독은 "체계적인 훈련과 선수단 관리 프로그램 운영으로 우수한 성적을 달성하고 더 나아가 국가대표 활동으로 국위를 선양할 수 있는 선수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자료제공= 한국실업테니스연맹
 
[기사제보 tennis@tennis.co.kr]
 
 
 
 
 

(사)미디어윌스포츠 /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로 1(한강로3가, GS한강에클라트) 201호

대표이사:주원석 / 사업자등록:220-82-06977

통신판매신고:2016-서울서초-0967호/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홍주

팩스:02-755-5079 / 구독문의:070-7123-14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