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권순우는 자신의 프랑스오픈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할 수 있을까. 사진=스포티즌 제공

[프랑스오픈]권순우, "컨디션은 좋은 편, 나만의 테니스 펼칠 것"

김진건 기자
2019-05-20
카카오톡 공유하기
자신의 프랑스오픈 첫 경기를 앞두고 있는 권순우가 각오를 다졌다.

국내 남자 선수 중 유일하게 프랑스오픈에 나서는 권순우(당진시청, 135위)는 5월 21일(한국시간) 예선에서 자신의 프랑스오픈 첫 데뷔전을 치른다.

권순우는 그동안 윔블던, US오픈, 호주오픈에는 출전했었지만, 프랑스오픈은 이번이 처음이다.

내일 경기를 앞둔 권순우는 "프랑스오픈에 처음 왔는데 호주오픈이나 US오픈과 다른 특유의 분위기가 있는 것 같다"라고 현장에서 느낀 분위기를 전했다.

광주오픈 챌린저가 끝나자마자 출발해 어제 도착한 권순우는 시차 적응이 덜 됐지만 내일 경기를 위해 컨디션 조절에 힘쓰고 있다.

권순우는 코트에서의 연습도 나쁘지 않았다고 한다

권순우가 예선 첫 경기에서 만날 선수는 헝가리의 아틸라 벌라즈(세계 227위)로 다수의 퓨처스와 챌린저 경기를 치른 베테랑이다.

그랜드슬램 대회 중 유일하게 클레이에서 열리는 프랑스오픈에서 클레이코트에서의 경험은 승리의 중요한 요소이다.

벌라즈는 클레이코트에서 열리는 ATP투어 20경기, 챌린저 100경기 이상을 뛰었기 때문에 챌린저와 퓨처스를 합쳐 9경기를 뛰었던 권순우에 비해 확실히 경험에서 앞서있다.

권순우는 "내일 상대가 클레이코트 경기를 많이 치렀던 선수라는 것을 파악했다. 우선 큰 부담 없이 나만의 테니스를 잘 펼치면 승산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상대를 인정함과 동시에 승리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올 시즌 두 개의 챌린저 타이틀을 획득하며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는 권순우이지만 프랑스오픈 예선은 분명 큰 도전이다. "팬 여러분께 좋은 소식 전해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 드린다"라는 권순우의 말처럼 부담보다는 최선을 다하는 모습과 함께 자신의 기량을 펼치기를 응원해본다.

글=김진건 기자(jinkun@mediawill.com) 사진=스포티즌 제공

[기사제보 tennis@tennis.co.kr]
 
 

(사)미디어윌스포츠 /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로 1(한강로3가, GS한강에클라트) 201호

대표이사:주원석 / 사업자등록:220-82-06977

통신판매신고:2016-서울서초-0967호/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홍주

팩스:02-755-5079 / 구독문의:070-7123-14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