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엠스포츠아카데미는 2/26~5/3 휴관이다

오늘(22일)부터 테니스장을 포함한 공공 실외체육시설 개방

안진영 기자
2020-04-22
카카오톡 공유하기
정례브리핑에서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22일부터 실외 공공시설부터 운영을 재개하며 방역 환경이 준비되는 대로 야외 체육시설 운영을 재개한다고 전했다.
 
21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렸던 중대본 회의에서 이처럼 발표됨을 전했으며 '국민 여러분께서는 운동 전후 친목 모임이나 단체식사를 삼가실 것'이라는 정세균 국무총리의 당부도 덧붙였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는,
▲사회적 거리 두기 분야별 후속 조치, ▲공공 실외체육시설 운영 재개 방안, ▲국립공원 등 실외시설 운영 재개 방안, ▲자연 휴양림 등 실외시설 운영 재개 방안 등을 논의하였다.
 
그 중, 공공 실외체육시설 운영 재개 방안의 세부내용은 다음과 같다.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사회적 거리 두기 기간(4.20~5.5) 동안 각 지방자치단체가 운영 중인 축구장, 야구장, 간이운동장 등 공공 체육시설 중 실외시설을 제한적으로 개방할 계획이다.
 
- 확진자 발생 추이 등 지역별 여건과 시설 특성(밀접접촉 경기 여부)에 따라, 해당 지방자치단체가 시설 운영 재개 여부를 결정하도록 한다.
 
- 운영 재개 시에는 ‘공공 실외체육시설 방역 세부지침’을 준수하여 운영하되, 해당 지방자치단체 및 시설 특성을 반영하여 탄력적으로 적용할 수 있다.
 
<방역 세부지침 주요 내용> ▲방역 조치 완료 후 운영 재개, ▲유증상자 및 최근 2주간 해외이용 경험자 등 이용 제한, ▲이용자 분산을 위해 운영 시간, 이용 인원 및 밀접접촉 강좌 등 제한, ▲이용자 발열 체크 및 마스크 착용 등
 
- 또한, 공공 실외체육시설에서의 행사·스포츠 관람 등은 필수 행사부터 무관중 혹은 소규모 경기로 점진적으로 시행해야 한다.
 
정 총리는 지난 3월 21일 "보름간 종교시설, 실내체육시설, 유흥시설은 운영을 중단하고 시민들도 다중이용시설을 자제해 줄 것을 강력히 권고한다"며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한 바 있다.
 
글= 안진영기자(ahnjin17@mediawill.com), 사진= 테니스코리아
 
[기사제보 tennis@tennis.co.kr]
 
 
 
코로나ㅣ테니스장 개방

(사)미디어윌스포츠 /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로 1(한강로3가, GS한강에클라트) 201호

대표이사:주원석 / 사업자등록:220-82-06977

통신판매신고:2016-서울서초-0967호/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홍주

팩스:02-755-5079 / 구독문의:070-7123-1455~6